[종합] 韓-사우디, 지식재산협력 파트너십 협정 체결

2년간 5개 분야 35개 과제 추진을 위해 11명의 韓 지식재산 전문가를 파견하기로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12:56]

[종합] 韓-사우디, 지식재산협력 파트너십 협정 체결

2년간 5개 분야 35개 과제 추진을 위해 11명의 韓 지식재산 전문가를 파견하기로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입력 : 2022/01/19 [12:56]

▲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의 MOU 서명식 참석자들이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특허청)  © 특허뉴스

 

특허청은 문재인 대통령의 사우디아라비아(이하 사우디’) 방문을 계기로 현지시각 17일 오후 3시에 개최된 한-사우디 특허청장회의(사우디지식재산청장: 압둘아지스 무하마드 알스와일렘)에서 강화된 전략적 파트너십을 위한 협정서에 서명하고, 현지시각 18일 문재인 대통령과 양국 기업들이 참석한 -사우디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에서 이를 교환했다고 19일 밝혔다.

 

2019년부터 추진된 제1기 한-사우디 협력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하고 새로운 협력의 시작을 약속하는 이번 협정서가 문재인 대통령의 사우디 방문에 맞춰 체결됨으로써 양국간 지식재산분야 협력이 보다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양국 간 지식재산분야 협력은 20196,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가 방한하였을 때 특허청과 사우디지식재산청이 양국 정상 임석 하에서 지식재산 전략수립 지식재산 정보화시스템 심사관 역량강화 지식재산 민원상담센터 운영 등 4대 분야 협력계약을 체결하면서 본격화되었다.

 

이에 따라, 특허청은 총 19(누적)의 민·관 지식재산 전문가를 사우디 지식재산청에 파견해 사우디 현지 실정에 맞는 국가 지식재산전략을 마련하였고, 특허·상표 심사관들이 고품질의 심사를 할 수 있도록 1:1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였으며, 지식재산 분야 법률정비 및 정보화시스템 구축 로드맵 수립 등 행정체계를 개선했다.

 

이번에 체결된 협정서는 그간의 성과를 토대로 지식재산 생태계 조성 특허심사 국가 지식재산 전략 지식재산 아카데미(교육) 지식재산 정보화 등 양 청이 중점적으로 추진할 5개 분야 35개의 프로젝트를 구체적으로 명시하고, 이의 효과적인 이행을 위해 11명의 한국 지식재산 전문가들을 2년간 파견한다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특히 이번 협정서에 새롭게 추가된 지식재산 아카데미 프로그램은 초··고생을 위한 발명교실 운영, 대학·기업·연구기관 등에 대한 맞춤형 지식재산 교육커리큘럼 마련을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어 창의적인 인재양성과 지식재산 존중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김용래 특허청장(오른쪽 3번째)과 알스와일렘(오른쪽 4번째) 사우디지식재산청장이 강화된 전략적 파트너십을 위한 협정서에 서명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특허청)  © 특허뉴스


김용래 특허청장은 이번 협정서 체결은 2019년부터 시작된 제1기 한·사우디 지식재산분야 협력에 대해 사우디 정부가 그 성과를 높이 평가하고, 중동과 북아프리카(MENA(Middle East and North Africa)) 지역의 지식재산 허브가 되겠다는 자국의 청사진을 실현하기 위해 한국을 전략적 동반자로 재차 선택하였다는 것을 의미한다, “개청(’77.3.12.) 이후 50년도 안되는 짧은 기간 동안 지식재산분야 선진 5대 특허청(IP5)의 일원으로 성장한 특허청의 경험과 노하우를 보다 많은 국가들에 전파함으로써 전 세계적으로 지식재산 한류의 붐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우디지식재산청,지식재산협력,사우디스마트혁신성장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