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CEO] “수면시간 질병을 치유하고 예방할 수 있다” ... 유황토침대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5/12 [13:37]

[특허&CEO] “수면시간 질병을 치유하고 예방할 수 있다” ... 유황토침대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1/05/12 [13:37]

 

인체에 유황은 0.25%를 차지하는 필수 영양소로 매일 우리 몸속의 유해물질과 독성물질을 중화시키고 해독하여 호흡, , 피부, 대변, 소변(99%) 등 몸 밖으로 배출하기 때문에 유황을 보충해 주어야 한다.

 

때문에 인체 내 유황이 약간만 부족해도 손톱, 발톱의 각질화와 머리카락에 윤기가 없어지고 피부질환 및 면역력 결핍으로 인한 각종 질병이 발생할 수 있다. 전문가들에 의하면 우리 몸속에 필요한 유황을 항상 보유하면 5,967가지의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인체 내 유황을 보충하기 위해 유황오리를 먹는가하면 식이유황 등을 인터넷에서 구입해 섭취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아무리 몸에 좋은 식품이라고 해도 적정 용량보다 과다하게 섭취하거나 성분을 제대로 체크하지 않고 섭취할 경우 소화불량이나 설사 등 부작용 등 역효과가 일어날 수 있다.

 

잠자는 시간 온열과 훈증으로 유황을 느낀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유황을 자연스럽게 보충할 수 있는 대안으로 떠오른 방법이 바로 유황토 침대이다. 유황토 침대는 인체 세포 조직에 꼭 필요한 영양분을 피하 진피층에 보충시켜 면역력을 키우는 원리로 개발되었다.

 

 

 

그 기술적 과제의 원리는 유황토가 갖고 있는 0.9%의 염분, 18% 이상의 수분, 피부질환 개선에 효용 있는 명약과 유황 성분 등을 갖고 있는 소재의 약성 때문이다.

 

특히, 배면에 설치된 온열 장치에 의해 발생하는 훈기를 피부에 침투시켜 체내 집적된 내장독과 진피독을 해독시켜 땀이나 대·소변 당즙으로 배출시킬 수 있는 구조로 만들어 인체 면역력을 증진시키는 대체의학의 기술특허 침대로 자면서 질병을 치유하고 예방할 수 있는 침대로 각광받고 있다.

 

▲ 유황토침대 이석안 대표  © 특허뉴스

이석안 유황토침대 대표는 인간의 노화는 25세 청년기가 지나면 체내 영양분(콜라겐)과 수분이 감소하면서 피부에 주름이 생기고 노화가 시작되는데, ‘유황토가 함유하고 있는 약성을 훈기로 변환시켜 피부에 훈증하게 되면 노화방지는 물론, 바이러스로부터 발병하는 감기, 독감 등 혈액순환계 질병을 치유하고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수면시간 질병을 치유하고 예방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연구 개발한 유황토침대는 잠자는 시간 온열요법, 훈증요법, 향기요법을 병행해 체내 집적된 독소 해독으로 암과 성인병 치유에 도움을 주고 예방할 수 있는 특허 등록된 물질로 개발되었다.

 

유황토 명가(名家) ()을 잇다

 

유황토침대는 만병을 물리친다는 천하의 명약 불로장생의 선약이며 회춘의 묘약으로 알려진 무기유황을 정제한 점토와 일정비율 혼합 성형한 신물질 특허제품은 피하 진피층에 훈기를 침투시켜 면역세포를 증진시키는데 도움을 주는 특허 침대이다.

 

세계적 영양학자 칼 파이퍼 박사는 “20세기가 영양보충을 위한 비타민의 시대였다면, 21세기는 유황의 시대가 될 것이다고 말한 바처럼 유황이 건강을 지배한다고 해석해도 좋을 듯싶다.

 

유황은 현대인의 건강에 최대의 적이 되는 중금속, 잔류농약, 화공약품, 각종 유해물질 등을 해독하는 기능이 있어, 우리 몸속을 깨끗이 정화하여 신체 기능을 활성화하며 인체의 면역기능을 높여주는데 도움을 준다. 그래서 알면 알수록 최고의 명약이라 손꼽히는 이유이다.

 

유황에 황토를 황금비율로 혼합한 유황토를 이용해 건강백서를 만들고 있는 이석안 대표는 인체에 유익한 유황성분에 한 스푼에 2억마리 이상의 인체 유익 미생물이 있는 황토는 습도조절 기능은 물론 인체의 나쁜 독성인 과산화지질 강알칼리성 시멘트 독 음식·담배냄새 등 유해한 성분을 흡착 분해한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