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동향]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면역력 강화 특허기술’ 출원 증가세

인삼과 홍삼 함유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의 증진 기술 특허출원 증가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4/30 [13:22]

[특허동향]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면역력 강화 특허기술’ 출원 증가세

인삼과 홍삼 함유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의 증진 기술 특허출원 증가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입력 : 2020/04/30 [13:22]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이지만 아직 백신 및 치료제가 개발되지 않은 상황이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위생관리를 철저히 실천하는 것과 함께 면역력을 강화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으로 인식되고 있다.

 

최근, 면역력을 강화시키는 식품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정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인 진세노사이드를 함유하는 대한민국 대표 건강기능식품인 인삼과 홍삼이 주목받고 있다. 코로나19 피해 속에서 인삼류의 1분기 수출액은 52.3백만불로, 전년 동기 대비 5.9% 증가했으며, 당분간은 이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 진세노사이드(Ginsenoside) : 인삼(Ginseng)과 당류와 탄수화물의 복합체인 글리코시드(Glycoside)의 합성어로, 인삼에서 추출한 당류와 탄수화물의 복합체라는 의미이며, 극성에 따라 진세노사이드 Rx라고 명명

* 인삼의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은 진세노사이드 Rg1Rb1의 합이고, 홍삼의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은 진세노사이드 Rg1, Rb1 Rg3의 합(출처 : 식품의약품안전처,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인정 현황)

 

특허청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시기인 ‘201분기, 인삼과 홍삼 함유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의 증진과 관련된 특허출원이 전년 동기(7) 대비 5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2020년에 관련 출원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세부 기술 분야를 살펴보면, 인삼과 홍삼의 추출물을 미생물 발효 또는 효소 처리하여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인 진세노사이드 Rg1, Rg3, Rb1 등을 증진시키는 생물학적 처리 기술 분야가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고, 그 비율은 ‘15~’19, 52%에서 ‘201분기, 73%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우리나라의 강점인 미생물 발효 또는 효소 관련 기술개발이 활발하게 이루어져 관련 생물학적 처리 기술의 비율이 높아진 결과로 보인다.

 

생물학적 처리 기술 분야 이외에도 재배·가공 기술 분야, 추출·정제 기술 분야, 물리·화학적 처리 기술 분야의 특허출원도 지속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출원인의 유형을 살펴보면, 기업의 출원 비율이 42%로 가장 높았고, 기업, 교육기관 및 연구기관 간의 공동출원 비율이 11%로 분석됐는데, 이는 개발된 기술이 사업화로 이어지고 산··연 협업이 활발하게 이루어는 산업특성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특허청 신경아 식품생물자원심사과장은 건강과 면역력에 대한 관심의 증대로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을 함유한 인삼과 홍삼의 수요는 증가하고 있다, “앞으로 면역력 강화 기능 성분의 증진 관련 기술개발이 꾸준히 이뤄져 인삼과 홍삼이 세계시장에서도 면역 증진 식품으로 각광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19,면역력,인삼,홍삼,특허출원,진세노사이드,백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