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한국특허정보원, 특허 번역업계 의견청취 위한 간담회 개최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8/30 [14:50]

[종합] 한국특허정보원, 특허 번역업계 의견청취 위한 간담회 개최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19/08/30 [14:50]

 

 

한국특허정보원은 30일 오전 10시 한국지식재산센터(서울 강남구)에서 한국특허영문초록(이하 KPA) 발간사업과 관련한 개선의견을 청취하고자 민간 번역업계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KPA(Korean Patent Abstracts)은 한국특허의 영문 요약자료로 우리나라 특허기술 보호를 위해 미··일 특허청 등 국내·72개소에 보급되고 있다.

 

금번 간담회는 KPA 영문번역 용역 민간사업자 선정과정을 설명하고, 효율적 사업수행과 민간 번역업계 지원을 위하여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마련됐다.

 

한국특허정보원은 그동안 공정한 사업자 선정을 위해 평가위원 구성과 선정, 품질평가 등에서 다양한 개선을 해 왔다. 특히, 평가위원 구성과 관련, 영어와 기술에 관한 지식이 모두 필요한 KPA 영문번역의 특성을 반영하기 위해 영어 전문가와 기술 전문가를 동일한 비율로 조정한 바 있다.

 

참석한 번역업체 관계자들은 “KPA 영문번역 용역사업은 번역시장에 일자리 창출·유지 및 WIPO 번역사업과 같은 해외사업 입찰·수주에 크게 도움이 되므로 본 사업이 유지·확대되도록 힘써 달라고 하였으며, “사업자 선정시 경영상태 배점 조정과 평가위원 구성비율 등을 개선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국특허정보원 관계자는 그동안 민간 번역업체와 상생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고, 경영상태 배점은 타 사업에 비해 불리하지 않도록 조달청 규정을 참고하여 책정한 것이다고 하면서 오늘 간담회의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향후 특허청과 논의를 거쳐 민간 번역업계 전체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개선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한국특허정보원,특허번역,한국특허영문초록,KPA,WIPO,간담회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