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스타트업의 필수는 ‘지식재산’... 특허청,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IP스타트업 키운다”

‘제2회 IP스타트업 로드데이’ 8.27 13:00~18:15,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9층에서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8/27 [14:37]

[종합] 스타트업의 필수는 ‘지식재산’... 특허청,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IP스타트업 키운다”

‘제2회 IP스타트업 로드데이’ 8.27 13:00~18:15,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9층에서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입력 : 2019/08/27 [14:37]

 

 

특허청은 27일 오후 1시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우수 IP를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투자로 이어지도록 하기 위해 '2IP스타트업 로드데이'를 개최한다.

 

수도권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충청·호남·제주지역 예비창업자 및 창업 7년 미만의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지식재산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식재산(IP)을 기반으로 투자를 받을 수 있는 기회로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이전 대회에서 수상한 8개 스타트업들은 신보 및 VC투자자들로부터 32억 내외를 투자받을 예정이며, 이번 대회에는 지난 710~22일까지 13일 간의 공모를 통해 최종 75개사가 신청서를 접수해 스타트업들의 높은 관심을 보였다.

 

1차 서류심사에 10개사를 선별하고 2차 발표심사에서 반도체 테스트 소켓을 개발한 ()이노글로벌, 합성골 제조 기술을 개발한 ()휴덴스, 고체 이차전지를 개발한 세븐킹에너지, 희귀사포닌 추출기법을 개발한 농업회사법인 아레즈 주식회사, 자외선 차단제를 개발한 네이처코스텍 주식회사 등 최종 5개사를 선발,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대회를 위해 와일드카드 및 패자부활전을 통해 최종 7개사를 추가적으로 선발 예정이다.

 

최종 본선에 선발된 스타트업 12개 기업에게는 창업진흥원, 중소기업벤처진흥공단, VC투자, 신용보증기금 등 다양한 기관으로부터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특허청에서 '특허바우처, IP가치평가 및 상금'을 지급하며 공공기관의 상담 부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SK텔레콤, POSCO, KOBACO, 한국엔젤투자협회에서 자사 창업프로그램 및 광고영상제작권도 지원할 예정이다.

 

‘16MIT Innovation Initiative에 따르면 스타트업의 성장 가능성은 특허 보유 시 미보유 대비 35배 증가, 창업 후 1년 내 상표권 등록 시 미등록 대비 5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식재산은 스타트업이 창업 초기부터 갖추어야 할 핵심요소이며 지식재산(IP)을 확보하지 못한 스타트업은 후발주자에게 기술탈취, 제품 베끼기 등 분쟁 발생으로부터 기업생존이 어려울 수 있다.

 

’13Feldman에 따르면 미국 VC 투자 스타트업 중 70%가 특허 분쟁을 경험하였고, 58%가 특허 분쟁에 따른 심각한 경영위기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국내 스타트업의 지식재산 보유를 비용으로만 생각하고 있으며, 스타트업의 특허 없이 창업한 기업이 41%이고 한건의 IP도 보유하지 않고 창업한 스타트업은 25%에 달하며, 특허분쟁에 따라 심각한 경영위기 위험에 노출되어 있어서 이에 대한 지원(IP확보)이 절실한 실정이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IP 로드데이가 미래 신산업의 기반이 될 소재부품장비 및 4차 산업분야에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여 기술 강국을 이루는데 밑거름이 되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스타트업,지식재산,IP,특허청,로드데이,투자,VC,이노글로벌,세븐킹에너지,휴덴스,아레즈,네 관련기사목록